국내 유일의 다국적 합작세무법인
국제조세 전문 세무법인 CKP충정입니다

세무회계정보

전화상담

  • 대표번호 : 02-778-1391
  • 국제조세 : 02-3445-6619
  • 팩스번호 : 02-778-1399

정치경제

  • >
  • 세무회계정보
  • >
  • 정치경제
제목 정부, 오늘 대통령 전용기로 日크루주선 한국민 국내이송
작성자 CKP충정
작성일 2020-02-18

한국민 탑승객 14명 중 일부가 국내이송 희망...감염자는 남을 듯 미국, 17일 자국민 300여명 2대의 전세기 귀국 조치 캐나다, 이태리, 대만 등도 日크루즈선 자국민 철수 계획 밝혀

정부는 이르면 18일 오후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 편으로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중인 크루즈선

◆…정부는 이르면 18일 오후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 편으로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든 프린세스'에 탑승중인 한국민 14명 중 귀국 희망자를 이송할 계획이다.(사진=연합뉴스)

정부가 이르면 18일 오후 일본 도쿄 하네다 공항으로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3호기를 파견해, 요코하마(横浜)시 앞바다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타고 있는 우리 국민 가운데 귀국 희망자를 국내로 이송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이날 밤 이같이 말하며 "상세 방안에 대해서는 일본과 협의 중"이라고 말했다.

이 크루즈선에는 승객 9명과 승무원 5명 등 14명의 한국인이 타고 있다. 정부는 국내로 이송되는 크루즈선 탑승자들도 중국 우한 교민들과 마찬가지로 14일간 격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송 규모와 신속대응팀 구성, 임시생활시설 장소 등은 추후 정해질 예정이다.

앞서 미국은 지난 17일 2대의 전세기를 이용해 크루즈선에 승선해 있던 자국민 300명을 귀국 조치했고, 캐나다와 홍콩, 대만도 각각 일본에 전세기를 보내 자국민의 철수를 지원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은 전날 밤 늦은 시간에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미국인 승객 380명 중 발열 또는 기침을 하는 등 코로나19 감염 증세가 있거나 귀국을 거부하는 사람을 제외한 나머지 약 300명을 배에서 하선, 버스편으로 하네다공항으로 이동해 17일 새벽 전세기로 태워 귀국시켰다.

이 크루즈선에 탑승했던 미국인 승객 중 44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미국 보건당국은 밝힌 바 있다.

캐나다와 홍콩, 대만도 각각 일본에 전세기를 보내 자국민의 철수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럽에서는 이탈리아가 가장 먼저 전세기를 보내 자국민 35명을 대피시키겠다고 밝혔다.

한편,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전날 또다시 99명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지난 3일 요코하마항에 정박한 이후 이 크루즈선에서 발생한 코로나19 감염자는 모두 454명으로 늘었고, 크루즈선을 포함한 일본내 감염자도 500명을 넘어섰다고 일본 후생노동성이 이날 오후밝혔다.

현재까지 3천700명의 크루즈선 승객과 승무원 중 약 46%인 1천723명만 검사를 받은 상태여서, 검사가 진행되면 더 많은 확진자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이와 같은 상황에서 더 이상 우리 국민을 문제의 크루즈선에 방치할 수 없다는 방침을 정한 것으로 보인다. 일본측과의 협의가 끝나는 대로 정부는 대통령 전용기를 띄울 예정이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